티스토리 뷰


도쿄 히비야공원과 밀접해있는 우치사이와이쵸라는 지역에 홋카이도의 유명한 리시리지역의 다시마(콘부)를 사용하고 있는 라멘가게가 있습니다.
리시리 콘부(다시마) 이라고 하면 일본내에서도 알아주는 다시마중에 하나랍니다.
그만큼 맛있는 육수를 만들 수 있다는건데요.
리시리 콘부를 100% 사용하고 있는 "리시리 콘부라멘 쿠로오비(利尻昆布ラーメン くろおび)"에 시오라멘(소금라면)을 먹으러 가보았습니다.




"리시리 콘부라멘 쿠로오비(利尻昆布ラーメン くろおび)" 라멘가게는 우치사이와이쵸에서 가깝지만,
히비야, 유락쵸, 신바시, 도라노몬(토라노몬)에서도 가깝습니다.
우치사이와이쵸역(内幸町駅)에서 걸어서 5분도 안걸리는 곳에 있습니다.



"리시리 콘부라멘 쿠로오비(利尻昆布ラーメン くろおび)"의 외관입니다.
라면가게라기보다는 일식 전문점 같은 느낌의 외관입니다.



가게 내부는 카운터석과 테이블석이 있었고,
카운터석으로 안내를 받아 카운터석에 앉으면 바로 오픈된 주방이 보입니다.



테이블에 놓여있는 것들입니다.



이가게에는 특이하게도 식권발매기가 없습니다.
일단 자리를 안내받고 테이블에 놓여있는 메뉴판을 보고 주문을 합니다.
메뉴판은 저기 빨간색으로 표시한 종이 입니다.



메뉴판을 보면 일본어와 영어가 적혀있습니다.
제가 이번에 주문한 메뉴는 빨간색으로 표시한 라멘입니다.
시오라멘(소금라면) 혹은 쇼유라멘(간장라면)중에 선택할 수 있는데요.



저는 시오라멘으로 주문을 했습니다.
가격은 800엔.
그리고 맨밑에 빨간색으로 표시한 메뉴가 있는데요.
저건 면을 곱배기로 주문이라는겁니다.
추가요금 100엔이 발생합니다.
이 가게에서는 추천하는 메뉴가 제일 위에 있는 "くろおびラーメン(쿠로오비 라멘)"이라는건데요.
1000엔은 조금 부담스러워서 가장 평범한 시오라멘으로 주문했습니다.
시오라멘과 차이점은 쿠로오비 라멘에는 건더기가 다양하게 올려져 있다는 차이일뿐입니다.



주문한 "ラーメン(라멘)"의 시오라멘(소금라면)의 곱배기가 나왔습니다.
시오라멘(소금라면)의 특징인 투명한 국물과 얇은 면발!!!
이 심플한 라멘을 가장 좋아합니다.



곱배기라 그런지 그릇도 조금 크게 느껴지네요.



리시리 콘부(리시리지역의 다시마)를 100% 사용한 국물맛이 어떨지 궁금합니다.



그럼, 국물부터 한모금!
솔직히 말씀드리면 맛있기는 합니다.
하지만, 가벼운 맛이라고 해야할까요? 깊은 맛이 없었습니다.
처음에 살짝 맛이 있고 뒤끝맛이 없다고 해야하는게 맞는거 같네요.
도쿄에서 시오라멘 맛집이라고 하면 카야바쵸 혹은 핫쵸보리에 있는 "쇼와(昭和)"라는 라멘가게가 있는데요.
그곳은 국물한모금에도 정말 맛있다라고 느낄정도인데, "리시리 콘부라멘 쿠로오비(利尻昆布ラーメン くろおび)"의 국물맛은 조금 가벼운 맛이었습니다.



면은 꽤 얇은 스트레이트면이었습니다.
시오라멘에서 얇은 면발이 사용되기는 합니다만, 꽤 얇은 면발이네요.



멘마입니다. 임팩트감을 줄려고 그랬는지 자르지 않은 긴 멘마를 그대로 하나를 넣어두었더라고요.
다른 가게에서도 이렇게 제공하는 곳에 가보았습니다만,
이게 먹는 사람 입장에서는 아주 불편합니다.
잘라져 있으면 여러번 먹을 수 있는데, 이렇게 길게 하나 들어가있으면 이로 잘라서 먹을려고 해도 잘 잘려지지 않아서 결국에는 한입에 먹게 됩니다.



챠슈입니다.
돼지고기의 챠슈인데요.
어느정도 두께도 있고 나름 맛은 괜찮았습니다.



생각보다 짜지도 않고, 깊은 국물맛은 아니었지만 다 먹었습니다.
시오라멘이 이정도의 맛에 800엔이라는건 조금 비싸다는 느낌이 있습니다.
700엔이면 괜찮겠다는 개인적인 생각이었습니다.
리시리 콘부가 조금 비싼 재료다보니 저렇게 가격책정이 된건지도 모르겠네요.



그리고 이게 주문서입니다.
다 드시고 난다음에 이 종이를 들고 계산대로 가셔서 계산하시면 됩니다.
시오라멘 맛집으로는 엄청 맛있다기보다는 무난한 맛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혹시 가실분들은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댓글
  • 프로필사진 이번에 또! 요즘 소금라면 포스팅이 많던데, 일본에서 요즘 인기있는 메뉴인가용?
    요번에 도쿄 놀러갈건데 먹거리부터 골라놔야 그 주변으로 여행다니는거라 지금 블로그 찾아보면서 먹기리부터 리스트업 하고 있거든요 ㅋㅋㅋㅋ
    일본어도 어느정도 해놓는게 좋다고 해서
    지금 시원스쿨 일본어로 상황별로 쓸 수 있도록 일본어도 공부하고 있어요
    일본어가 재밌어서 일본 여행을 가는? (배운거 써먹고 싶어서!!) 그런 사람인지라
    이제는 사실 일본에 먹으러 가는거라고 해도 틀린말이 아닌거 같아요 ㅋㅋㅋㅋ
    2018.05.02 09:32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도쿄도민 소금라면은 제가 개인적으로 좋아해서 자주 먹으러 가기 때문에 포스팅이 많은거 같습니다.
    일본에서 함바그 드실때에는 신주쿠에 있는 "본보리" 라는 곳의 함바그를 꼭 드셔보세요.
    정말 맛있어요.
    아래의 링크를 참고하세요.
    http://www.tokyodomin.com/502
    2018.05.02 10:26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소스킹 전 라멘의 깊은 맛을 좋아해서 소금라멘보다는 돈코츠를 많이 먹었는데,
    도쿄도민님의 국물까지 싹~비운 이미지를 보니.. 정말 궁금한데요?! ㅎㅎ
    2018.05.02 14:40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