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 맛집

[롯본기 맛집] BLT STEAK HOUSE(BLT 스테이크 하우스)에서 안심스테이크와 랍스터를 런치로 먹었다.

by 도쿄도민 2016. 10. 24.
반응형


"BLT STEAK HOUSE(BLT 스테이크 하우스)" 록본기점에서 런치를 먹었습니다.

런치 메뉴중에서 런치 코스로 먹었는데요.

안심 스테이크와 랍스터가 메인인 런치코스를 먹어보았습니다.



이곳이 "BLT STEAK HOUSE(BLT 스테이크 하우스)"의 록본기점입니다.

일본의 도쿄에는 록본기점과 긴자점이 있습니다.

"BLT STEAK HOUSE(BLT 스테이크 하우스)" 런치의 경우에는 드레스 코드는 딱히 정해진건 없습니다만,

반바지에 비치샌들만 아니면 된다고 합니다.



"BLT STEAK HOUSE(BLT 스테이크 하우스)" 위치는 도쿄 메트로 남북선인 록본기1쵸메역에서 나오면 바로 있습니다.

이즈미 가든이라는 빌딩에 있습니다.



들어갈때에는 손님들이 많아서 사진을 못찍었는데,

식사를 마치고 나갈때에는 거의 텅 비어있어요.

그래서 사진을 찍었습니다.



미리 예약을 하고 갔던지라 셋팅이 되어 있었어요.

요즘은 이런 가게를 자주 가다보니 이제 이런 가게에서의 매너 라든지 이런저런걸 알게 되었어요.



팝오버(Popover) 입니다.

크기는 엄청 큰데 안에는 텅 비어 있어요.

그래도 꽤 양이 되더군요.



시져 샐러드(Caeser Salad) 입니다.

샐러드를 먹을때의 매너는 포크와 나이프를 같이 사용해서 먹는게 매너랍니다.

그냥 포크로만 드시는 분들이 많으신데 나이프랑 같이 드세요.

바깥쪽으로 있는 포크와 나이프를 사용하면 됩니다.



스프입니다.

랍스터의 스프라네요.

정말 맛있었어요.



메인인 안심 스테이크 120g과 하프 랍스터 그릴(フィレミニヨン 120g & ハーフロブスターグリル) 입니다.

양이 좀 적어보이기도 합니다만, 실제로 먹어보면 꽤 양이 됩니다.



안심 스테이크 120g(フィレミニヨン 120g) 입니다.

휘레미니용 이라고 발음 하네요.

역시 안심 스테이크!!

고기가 정말 연합니다. 

깜짝 놀랄정도로 연합니다.

그리고 정말 맛있습니다.



랍스터는 반쪽만 있는데요.

이건 양이 정말 적더라고요.

맛있긴 하지만, 좀 더 양이 있었으면 했어요.



디져트 입니다.

이게 끝은 아니고요.

사진은 없지만, 커피 혹은 홍차가 제공됩니다.

이렇게 먹고 런치 코스 가격은 5800엔(약 6만원) 입니다.

하와이에 있는 "BLT STEAK HOUSE(BLT 스테이크 하우스)" 와이키키점에서는 티본 스테이크를 먹은적이 있는데요.

완전히 껌처럼 고기가 질기고 맛도 정말 별로 였거든요.

하지만, 록본기에서 먹은건 정말 맛있었어요.

강력 추천합니다.



반응형

댓글0